[굿모닝 베트남]북한 김정은 위원장 담당 경호팀 100여명 도착...하노이는 테러대비 보안강화

기사입력 : 2019-02-24 17:3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북한 경호팀 100여명이 수송기로 하노이 노이바이 공항에 도착했다.
[글로벌이코노믹 응웬 티 홍 행 베트남 통신원] 2차 북미정상회담이 코앞으로 다가 오면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관계자들을 담당할 경호팀이 베트남 하노이에 도착했다.

24일 오전 9시 20분께 고려항공 ‘P-914’라고 적힌 ‘ll-76MD(일루신기종)항공기가 100여명의 북측 경호팀을 태우고 노이바이 공항에 착륙했다. VIP-Station에 착륙한 항공기 ‘P-914’는 김정은 위원장이 해외방문시 종종 사용되는 기종으로 화물운송 등에 특화되어 있다. 지난 싱가포르 1차 회담에도 김 위원장의 리무진과 화물등을 수송했다.

수십명의 경호원들은 수송기에서 내려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특별대표가 기다리는 VIP-A 구역으로 이동했다.

center

화물을 내리고 한시간 뒤인 오전 10시 20분 VIP-A구역을 떠난 경비원과 장비를 소지한 호송차량은 베트남 하노이 현지 교통경찰들의 특별 차량 안내를 받으며 멜리아 호텔로 이동했다.

한편, 하노이 노이바이 공항에서 시내 중심부인 JW메리어트 호텔에는 총을 소지한 경찰 특수부대가 배치됐다. 호텔 내에는 10개의 특수부대가 호텔 주변을 돌면서 폭탄이나 테러에 대비했다.


응웬 티 홍 행 베트남 통신원 toadk77@ 응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