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국내 주유소 최초 미래형 무인편의점 오픈

IT 기술 적용해 스마트한 쇼핑 환경 제공

기사입력 : 2019-03-10 11:0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권태엽 S-OIL 인천지사장(왼쪽 첫 번째)과 관계자들이 하이웨이주유소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개업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에쓰오일
[글로벌이코노믹 박상후 기자]
에쓰오일이 국내 주유소 최초의 미래형 무인편의점을 오픈했다.

에쓰오일은 서울 강서구 공항대로의 하이웨이주유소에 미래형 무인편의점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하이웨이주유소점은 30평 규모이며, 시그니처 모델의 핵심 IT 기술을 모두 적용해 스마트한 쇼핑 환경을 제공한다. 카페형 컨셉으로 주유소 고객뿐만 아니라 일반 고객들도 자유롭게 방문해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구축했다.

또한 기존 주유소형 편의점과 차별성을 높이기 위해 에쓰오일 캐릭터인 구도일존을 점포 내 별도로 구성해 캐릭터 상품을 판매하고, 포토존을 설치해 사진 인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증수단으로는 핸드페이, 일반 신용카드, L-Point(엘포인트) 멤버십 총 3가지로 이루어져 있으며 24시가 주유소 직원이 상주해 고객 불편사항 발생 시 대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에쓰오일은 주유소와 무인편의점의 결합을 통해 주유소 방문 고객과 주유소 운영자 모두가 만족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무인편의점을 통해 이상적인 미래형 편의점 모델 제시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계열주유소의 수익창출을 위해 다양한 부대사업 아이템 발굴을 물론 효율적인 주유소 운영 개선을 위해 다양한 시도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상후 기자 psh6554@g-enews.com

박상후 기자 psh6554@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