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지배구조원도 현대차그룹에 ‘찬성표’

기사입력 : 2019-03-13 17: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세계 양대 의결권 자문회사인 ISS와 글래스루이스에 이어 국민연금의 의결권 자문회사로 알려진 한국지배구조원이 현대차와 현대모비스의 배당안에 찬성하고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주주들에게 권고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기업지배구조원은 보고서를 통해 현대차 사외이사 선임 안건에 대해 회사측 제안에 대해서는 모두 찬성을, 엘리엇 제안에 대해서는 모두 반대를 권고했다.

모비스에 대해서도 사외이사 선임 안건은 회사측 안건에 찬성하고, 엘리엇 제안에 반대했다.

기업지배구조원은 "배당은 장기적인 정책에 따라 안정적인 추세로 지급되는 것이 타당하다"며 "회사가 제시한 주주환원정책은 이에 부합하는 측면이 있다"고 밝혔다.

사외이사에 대해서도 "(엘리엇이) 단기적인 기업가치 제고 방안에 관심을 둘 여지가 크다고 판단된다"며 "주주제안자가 제안한 사외이사 후보가 장기적인 주주가치 제고에 부합할 것이라고 보지 않는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국내외 주요 의결권 자문회사가 현대차, 모비스 회사측 배당안에 100% 찬성했다"며 "기업의 지속가능성에 주목하며 미래 투자를 통한 주주환원이라는 선순환에 보다 높은 평가를 내렸다"고 밝혔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