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사회적 물의' 승리 은퇴

기사입력 : 2019-03-15 12:5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노정용 기자]

버닝썬 관련, 온갖 구설수에 시달리는 그룹 빅뱅의 승리(29)가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승리는 1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연예계 은퇴를 하겠다는 심경 글을 게재했다.

그는 "제가 이 시점에서 연예계를 은퇴를 하는 것이 좋을거 같다.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안이 너무나 커 연예계 은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 중인 사안에 있어서는 성실하게 조사를 받아 쌓인 모든 의혹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승리는 "지난 한 달 반 동안 국민들로부터 질타받고 미움 받고 지금 국내 모든 수사 기관들이 저를 조사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 역적으로까지 몰리는 상황인데, 저 하나 살자고 주변 모두에게 피해주는 일은 도저히 제 스스로가 용납이 안 된다"고 적었다.

또한 "지난 10여 년간 많은 사랑을 베풀어준 국내외 많은 팬분들께 모든 진심을 다해 감사드리며 와이지와 빅뱅 명예를 위해서라도 저는 여기까지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승리는 "다시 한번 죄송하고 또 죄송하다"라며 "그동안 모든 분들께 감사했다"라고 마무리했다.

5인조 그룹 빅뱅은 2006년 싱글 앨범 'Bigbang'을 통해 화려하게 데뷔했으며 보컬을 담당했던 막내 승리의 은퇴로 4인조로 재구성이 불가피해졌다.


노정용 기자 noja@g-enews.com

노정용 부국장 noja@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