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대체인력뱅크 제도 도입…육아휴직 활성화에 기여

기사입력 : 2019-03-15 17:1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신협중앙회
[글로벌이코노믹 이효정 기자]
신협중앙회가 대체인력뱅크 제도를 도입해 사내 인력 수급의 효율성을 높인다. 출산·육아 휴가자 발생으로 인한 결원을 빠르게 충원할 수 있어 육아휴직 제도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협중앙회가 15일 대전 신협중앙회 본부에서 민간 취업 지원 기관인 커리어넷과 대체인력뱅크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대체인력뱅크란 고용노동부에서 인증을 받은 민간 취업 기관에서 운영하는 취업 지원 서비스다. 대체 인력 구직자 풀(Pool)을 직종별로 구축해 인력 수요가 발생하면 맞춤 인재를 알선, 추천해 발빠르게 채용할 수 있다.

신협중앙회는 대체인력뱅크 제도 도입을 통해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회원 조합의 육아휴직 제도 활성화, 근로자 인권 신장, 회원 조합의 출산 전후 휴가, 육아휴직으로 인한 결원 발생시 원활한 대체인력 채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광득 신협중앙회 경영지원부장은 "회원 조합의 채용 비용 및 관련 행정업무 부담 완화로 조합 대체인력 채용 효율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전국 신협에서 한해 평균 1000여명 정도의 채용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된다"고 밝혔다.

이어 "일·가정 양립을 위한 일련의 정부 정책과 기조를 같이해 모성 보호와 직원들의 경력 단절을 최소화하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효정 기자 lhj@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