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자건거 타고 출퇴근 할까?... 서울시 따릉이 대여소 크게 늘려

기사입력 : 2019-03-16 13:1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더 가까운 곳에서 빌릴수 있게 됐다.

서울시는 16일 “올해 따릉이 대여소 600개를 추가로 설치해 2140개로 늘리고, 2020년에는 340개로 크게 늘려 대여소 간 거리를 300m까지 줄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따릉이 대여소는 1540개로, 대여소 간 평균 거리는 500m였다.

2015년 10월 도입된 따릉이는 저렴한 이용료 기본 1시간에 1000원를 앞세워 이용자가 크게 늘었다.

현재 회원 수는 109만명, 누적 이용 건수는 1천 6만 건에 른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