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중국 샤오미그룹 자회사, AIot 반도체 칩 연구 개발에 나서

기사입력 : 2019-04-10 08:5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샤오미그룹이 지난 2일 자회사인 숭궈전자(松果电子)에서 난징다위반도체(南京大鱼半导体)를 분리해 지분 75%를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4년에 설립된 숭궈전자는 계속해서 스마트폰용 SoC칩과 AI칩 개발에 주력하고 난징다위반도체는 AI, IoT칩 및 솔루션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다.
2017년 2월 28일 샤오미는 자체 개발 칩인 S1칩을 발표했고, 세계 네 번째로 SoC칩 연구개발 능력을 갖춘 휴대폰 브랜드로 부상했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을 결합한 AIoT가 부상하면서 난징다위반도체는 AIoT칩 개발에 집중하고 있으며 여러 투자기관과 협의 중이다.

샤오미그룹 뿐만 아니라 중국의 여러 인터넷 기업들이 반도체 사업에 투자하고 있다. 2018년 알리바바는 한우지(寒武纪)테크놀로지 등 여러 반도체 칩 분야의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또한 쭝톈웨이(中天微)전자를 인수해 다모유엔(达摩院) 연구개발팀과 합병해 핑토우거(平头哥) 반도체 유한회사를 설립했다.


취재=이재구 기자 취재=이재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동영상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