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EU, 4차 산업혁명 대응 과학기술 협력 토론 개최

기사입력 : 2019-04-16 15:3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지난해말 열린 4차 산업혁명 글로벌 정책 컨퍼런스(사진=뉴시스)

한국과 EU 과학기술 분야 대표들이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협력 논의에 나섰다.

대통령직속 4차 산업혁명위원회(위원장 장병규)는 주한 유럽연합(EU) 대표부와 함께 16일 주한 유럽연합 대표부 대회의실에서 ‘한-EU 4차 산업혁명 세미나’를 공동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미나에는 고진 4차위 위원, 니콜라스 버지(Nicholas Burge) 주한 유럽연합 대표부 1등 참사관을 비롯, 주한 유럽연합 회원국 과학기술 담당 참사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알렉산더 렌너(Alexander Renner) 주한 독일대사관 과학기술 담당 1등 참사관의 독일 ‘인더스트리 4.0’에 대한 발표로 세미나 발표가 시작됐다.

주한 네덜란드, 스페인대사관 과학기술 담당 참사관이 자국의 4차 산업혁명 전략을 차례로 발표했다.

한국에서는 고진 4차위 위원이 한국의 ‘사람중심 4차 산업혁명 대응계획’을 소개했다.

이어 한국-EU간 4차 산업혁명 정책 정보교환과 협력방안에 대한 전체 토론이 이뤄졌다.

한편 4차위는 지난해 12월 ‘4차 산업혁명 글로벌 정책 컨퍼런스’를 개최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각국의 4차 산업혁명 정책과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글로벌 네트워킹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안재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min@g-enews.com

안재민 기자 jaemin@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