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사우디, 2020년 11월 제15차 G20 정상회의 주최

기사입력 : 2019-04-19 06: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2020년 11월 21∼22일, 사우디아라비아 수도 리야드(Riyadh)에서 제15차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주최한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
사우디아라비아가 2020년 11월 21∼22일, 수도 리야드(Riyadh)에서 제15차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주최할 것이라고 국영 사우디통신(SPA)이 17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SPA는 G20 정상회의 주최 소식과 함께, "총체적으로 G20 국가는 세계 인구의 3분의 2를 차지하고, 경제의 85%와 국제 무역의 75%를 차지하고 있다"며, "G20의 목표와 국제 경제 시스템의 안정과 번영에 사우디가 전적으로 헌신하고 있다"고 밝혔다.

리야드 정상회의는 아랍권에서 열리는 첫 G20 정상회의로, 이는 아랍 지역과 세계 무대에서 사우디아라비아의 주요 역할과 영향력을 반영하는 결과라 할 수 있다.

내년 정상회의 의제는 에너지, 환경, 기후, 디지털 경제, 무역, 농업, 의료, 교육 및 노동 등을 포함하여 금융과 경제, 사회 문제를 다룰 것으로 예고되어 있다.


김길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skim@g-enews.com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중동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