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사고 24] 스리랑카 교회 호텔 등 6곳 연쇄폭발 138명 사망…교민 피해 아직 없어

기사입력 : 2019-04-21 16: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스리랑카에서 21일 최대 도시 콜롬보 근교 등의 교회나 고급호텔 적어도 6곳에서 테러로 보이는 폭발이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나 AFP통신 등이 적어도 138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이 날은 그리스도의 부활을 축하하는 제전 '이스터(부활주일)'로 교회에는 많은 사람이 모여 있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어 사망자는 한층 더 증가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교회의 폭발이 일어난 것은 최대 도시 콜롬보 근교의 니곤보와 바티칼로아 등의 교회 3곳. 콜롬보의 샹그릴라 등 고급호텔 3곳에서도 폭발이 있었다.

재 스리랑카 주재 한국대사관은 한국인 피해에 대한 정보 수집을 진행 중이며 아직까지 교민 등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아시아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