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끔찍한 연쇄 테러 ... 최소 8개국 출신 외국인들 희생

기사입력 : 2019-04-22 07: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스리랑카에서 부활절인 21일(현지시간) 발생한 연쇄 폭발로 사망자 수가 228명으로 늘어났다.

라닐 위크레메싱게 총리는 수도 콜롬보의 주요 교회와 호텔 등 8곳에서 연쇄적으로 일어난 폭발로 228명이 숨지고 450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스리랑카 경찰은 연쇄 폭발 용의자 13명을 체포했다. 이들은 모두 스리랑카인으로 드러났다.

AP는 루완 구나세카라 스리랑카 경찰청 대변인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스리랑카 경찰은 용의자들이 콜롬보로 이동하는 데 이용한 것으로 의심되는 차량도 확보해 조사 중이다.

CNN에 따르면 이번 공격으로 현재까지 스리랑카 국민들은 물론 최소 8개국 출신 외국인들이 희생됐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