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처럼 풀스윙 양호석의 돌이킬수 없는 차오름에 강펀치.. "사람 패려고 운동했냐" SNS 폭격

기사입력 : 2019-04-26 06:14 (최종수정 2019-04-26 09:3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머슬마니아 출신 피트니스 모델 양호석에게 일방적인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차오름이 심경을 밝혔다. (사진=차오름 SNS)
양호석 개인 sns가 폭격을 맞고 있다.

‘머슬마니아’ 챔피언 출신 모델 양호석이 술자리에서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상비군 출신 차오름을 폭행했다고 논란이 된 가운데 양호석의 개인 sns에는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누리꾼들은 “저 우람한 몸으로 어떻게 사람을 때렸지” “사람 패려고 운동했냐”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양은 지난 23일 화요일 새벽 4시 10분쯤 서울 강남 소재 A 술집에서 차오름과 함께 술자리 중 사소한일 로 언쟁을 벌이다 차씨를 주먹으로 얼굴등을 가격했다고 말했다.

현재 양호석의 인스타그램에는 누리꾼들의 비난이 빗발치고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