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보,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 배타적사용권 획득

기사입력 : 2019-04-26 10: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롯데손해보험
롯데손해보험은 ‘롯데 도담도담 자녀보험’의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이 3개월 간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손보는 미세먼지 등 환경변화로 호흡기계통 질환이 급증하고 있는 환경변화에 따라 천식지속상태 진단비 특약을 출시했다.

손해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업계 최초로 환경성질환에 대한 폭넓은 보장공백 해소 및 향후 증가하는 미세먼지 관련 질환에 대해 선제적으로 설계한 점에서 독창성과 유용성을 높이 평가해 3개월간 배타적 사용권을 부여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3개월간 이와 유사한 상품을 다른 보험사가 개발·판매할 수 없다.

천식지속상태는 급성중증 천식, 불응의 천식으로 분류된 질병을 말하며 해당분야 전문의가 임상증상 등을 통해 진단 확정 시 가입금액(1회한, 10만원)을 지급한다.

이채원 롯데손보 상품개발팀 파트장은 “영·유아·청소년기에 천식지속상태의 치료가 필요한 고객을 위하여 상품을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위험에 대해 고객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보험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