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창립 50주년...'4대 행복약속' 발표

25일 대구 본사서 창립 50주년 기념식 개최
10월부터 금융결제원 청약업무도 이관받을 예정

기사입력 : 2019-04-26 13:0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국감정원 김학규 원장이 25일 대구 본사에서 개최한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이 창립 50주년을 맞아 대구 본사에서 기념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감정원은 국민 삶의 가치를 높이는 공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다짐하며 ▲국민을 위한 부동산 정보와 삶의 가치 더하기 ▲시장의 공정성을 해치는 행위 덜어내기 ▲국민의 신뢰와 공평과세를 향해 두 배로 뛰기 ▲부동산 전문 역량과 사회적 가치 나누기 등 4대 행복 약속을 발표했다.

김학규 감정원장은 기념사에서 "부동산 시장안정과 질서유지라는 새로운 임무를 부여받은 만큼 가슴속에 새겨진 열정을 토대로 매 순간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날 축하 영상메시지를 보내 "앞으로 다양한 공공행정의 기초자료로 쓰이는 공시가격 산정 업무를 더욱 정확하고 공정하게 진행해달라"고 당부했다.

한국감정원은 1969년 4월 25일 창립 이후 46년 동안 약 200만건의 감정평가 업무를 수행해 왔다.

2016년 한국감정원법 제정 이후 부동산 가격 공시와 통계, 조사 업무 등을 맡고 있다.

또 올해 10월부터는 현재 금융결제원이 맡고 있는 청약업무도 이관받아 수행하게 된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