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A 1.72' 류현진, 20일 신시내티전 선발… 시즌 6승 도전

기사입력 : 2019-05-19 21:4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LA 다저스 류현진이 지난 12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를 상대로 역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올 시즌 초반부터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류현진이 시즌 6승에 도전한다.

류현진은 20일 새벽 2시(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리는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선발투수로 출격, 시즌 첫 원정승 사냥에 나선다.

류현진은 올 시즌 8경기에 선발 등판해 5승 1패 평균자책점 1.72를 기록하고 있다. 하지만 원정경기 승리는 아직 없다. 올 시즌 원정 3경기에서 평균자책점 2.93을 기록하고 있지만 승운이 따르지 않았다.

상대 팀 신시내티는 현재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최하위 팀이다. 특히 팀타율이 메이저리그 전체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어 류현진이 시즌 첫 원정승을 거둘 절호의 기회다.

경기를 앞둔 류현진은 "처음부터 내려오기 전까지 제구도 컨디션도 몸 상태도 너무 좋은 상태로 계속 진행되고 있다"며 "타자들과 최대한 빠르게 승부하려고 준비한다"고 말했다.

한편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는 류현진의 눈부신 활약이 컷패스트볼에 있다고 설명했다.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는 "류현진은 기존 주 무기 체인지업을 많이 던지고 있지만, 컷패스트볼의 비율을 늘리면서 에이스급 투수로 성장했다"며 "지난 시즌 컷패스트볼 헛스윙률은 7.7%에 그쳤지만 올 시즌에는 15.9%로 늘었다"고 말했다.


박상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6554@g-enews.com

박상후 기자 psh6554@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해외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