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노바텍, 북극 LNG-2 건설 사업자로 프랑스 테크닙FMC 선정

총비용 20억달러 투입 2023년 완공…생산능력은 1980만톤

기사입력 : 2019-05-21 16:2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노바텍은 북극 LNG-2 건설 사업자로 프랑스 테크닙FMC를 선정했다고 20일(현지 시간) 타스통신이 전했다.

노바텍과 프랑스 테크닙FMC는 러시아 북극 LNG-2의 두 번째 LNG 플랜트 건설 계약을 체결했다. 완공은 오는 2023년이다.

계약 조건에 따르면 테크닙FMC는 천연가스의 준비 및 액화를 위한 단지의 건설과 시운전 뿐만 아니라 관련 장비, 재료 및 부품의 공급, 설계·공급도 맡게 될 것이라고 노바텍이 발표했다.

계약의 추가조항, 특히 예산관련 문제는 공개하지 않았다. 북극 LNG-2는 북극의 두 번째 노바텍 LNG 플랜트로서 1980만t의 생산 능력을 갖추게 된다. 이 프로젝트는 각각 660만t의 액화 라인 3개 건설을 포함하며 총 비용은 20억~21억 달러로 추산된다.

노바텍은 이미 2016년부터 테크닙FMC와 베도모스티 합작회사인 테크닙과 첫 번째 야말 LNG 플랜트 건설에 협력한 바 있다. 레오니드 미켈손 노바텍 최고경영자(CEO)는 공동 작업을 통해 북극 LNG-2를 예정대로 가동할 수 있다고 확신했다.

노바텍은 이 프로젝트의 지분 70%를 보유하고 있다. 나머지는 프랑스 토탈, 중국 CNPC 및 CNOOC에서 각각 10%씩을 소유하고 있다. 노바텍은 점유율을 60%로 낮출 계획이다. 앞서 미켈손은 한국가스공사 및 일본 기업과의 이 프로젝트 협력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김지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ienns@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