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글로벌 최강 배터리업체 꿈’영그는 SK 대전 R&D캠퍼스

SK이노, 배터리사업에 100억 달러 투자...폭스바겐, 다임러 등과 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19-05-25 09:4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글로벌 최강 배터리업체 꿈’이 영그는 SK이노베이션 대전 연구개발(R&D) 캠퍼스를 주목하라.'

종합에너지 전문업체 SK이노베이션(이하 SK이노)이 ‘차세대 먹거리’로 일컫는 배터리사업에 오는 2025년까지 100억달러(약 12조 원)을 투자한다.

이를 통해 SK이노는 세계적인 배터리 제조 전문업체로 우뚝 서겠다는 야심찬 포부를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SK이노가 대전 R&D 캠퍼스를 통해 세계적인 배터리업체로 부상하고 있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은 '대전 R&D 캠퍼스'로 불리는 ‘대전 기술혁신연구원’은 SK이노의 최첨단 배터리가 탄생하는 ‘혁신기술의 산실(産室)’이라고 설명했다.

현대식 유리와 강철소재로 만든 기술혁신연구원은 도심의 복잡함에서 벗어나 자연친화적인 분위기가 무르익고 있지만 연구원들의 아이디어 경쟁이 치열한 곳이다.

연구소 화이트보드 곳곳에 연구원들이 톡톡 튀는 창의력을 빼곡하게 적어놓은 노란색 종이 ‘포스트 잇(Post It)’만 봐도 잘 알 수 있다.

SK이노는 전 세계에 부는 친환경 열풍에 발맞춰 오는 2025년까지 100억달러를 투자해 세계 최고수준의 첨단 전기차 배터리 등 각종 배터리 제품을 내놓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잘 보여주듯 SK이노는 독일 폭스바겐과 다임러 AG 등 글로벌 자동차업체를 비롯해 중국 최대 전기차 제조업체 BAIC그룹 등과 배터리 제조 계약을 이미 체결했다.

로이터통신은 SK이노가 대전 R&D캠퍼스 외에 미국 조지아주(州) 애틀랜타, 중국, 유럽 등에 대규모 배터리 공장을 건설하기 위한 기지개를 켜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민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entlemink@g-enews.com

김민구 산업부장겸 국장대우 gentlemink@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