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미 국경 출입자 사진·차량번호판 등 해커에 도난 당해

기사입력 : 2019-06-12 10:0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미국 국토안보부 산하 세관국경보호국(CBP)은 미국을 출입국하는 사람들의 사진과 차량번호판이 사이버 공격을 받고 도난당했다고 10일(현지 시간) 발표했다.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CBP는 성명에서 하청업체의 네트워크가 사이버 공격을 받아 데이터를 도난당했다고 밝혔다.

이 하청업체는 CBP와의 계약을 위반해 자사 네트워크에 데이터 사본을 보유하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정부는 불법 출입국자들을 적발하기 위해 국경에 안면 인식 게이트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이 시스템의 데이터베이스에는 게이트에서 촬영된 출입국자들의 얼굴 사진과 여권 및 비자 얼굴 사진 등이 들어있다.

CBP는 이번에 도난 당한 데이터의 정확한 내역과 규모, 문제가 된 하청업체 이름 등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

김환용 편집위원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이슈·진단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