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엔터 24] UAE, 한국 영화제 개최…아부다비 26일 개막

기사입력 : 2019-06-24 15:1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한국영화제가 개최된다. 사진은 개막식 작품으로 선정된 영화 '증인'포스터
아랍에미리트(UAE) 수도 아부다비에서 한국 영화제가 개최된다.

아랍 현지 매체 '걸프 뉴스'는 23일(현지 시간) 아부다비에서 26일부터 4일간 한국 영화제가 개최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3년째 열리고 있는 한국 영화제는 올해 아랍에미리트 '관용의 해'를 기념해 아부다비에서 상영된다고 보도했다.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개최되는 한국 영화제는 주한 한국 대사관 주최로 야스 몰(Yas Mall)의 복스 시네마(Vox Cinema)에서 개최되며 모든 영화에는 영어 자막이 표시된다.
이번 한국영화제 출연작은 3월 1일 독립 운동 100주년을 기념, 독립 운동과 자치를 위해 싸운 한국의 역사적 사건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도 포함됐다.

권영우 주아랍에미리트 한국대사는 "한국 대사관은 2017년 아랍에미리트와의 문화 교류를 촉진하기 위한 유용한 플랫폼으로 아부다비에서 첫 번째 한국 영화제를 조직했다. 앞선 두 차례 축제에서 보여준 아랍에미리트 국민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바탕으로 우리는 3번째 영화제를 주최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또한 권 대사는 "이번 관용의 해(Tolerance Year)를 기념하기 위해 서로 다른 사회 환경에서 다양한 사람들의 삶을 담은 영화를 선정했다. 오프닝 영화 '증인(Innocent Witness)'은 원활한 의사소통을 통해 서로를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하는 관용의 메시지를 전하는 드라마"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권 대사는 성장하는 한국 영화계에 대해 블록버스터급 할리우드 영화와는 또 다른 차별화된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한국 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된 '증인'(이한 감독)은 정우성과 김향기가 변호사와 자폐아로 호흡을 맞췄다. 지난 2월 13일 개봉작으로 우리나라 누적관객수는 253만4075명이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중동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