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서도 '붉은색 수돗물' 나와, 1900여 가구 피해 입어

기사입력 : 2019-06-24 22: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로고=안산시
경기도 안산시에서도 붉은색 수돗물이 나와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안산시는 24일 고잔동의 주택단지에서 마시기 어려운 것으로 추정되는 수돗물이 나온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고잔동 한 다가구 주택에서 음용이 어려워 보이는 수돗물이 나온다는 민원이 접수됐으며 이 수도물을 공급받는 가구는 이 일대 2000가구에 이른다.
당국은 상황 파악에 나선 즉시 사고대책반을 꾸리고 현장조사에 나섰다.

시는 붉은 수돗물이 나오는 수도관 물을 빼내는 이토작업을 하고, 주민에게 식수 제공과 퇴수 작업을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까지 붉은 수돗물이 나온 것으로 파악된 피해가구는 1900여 가구며 해당 가구로 공급되는 수도관은 폴리에틸렌 재질의 PE관"이라고 말했다.

시는 정확한 원인 분석과 함께 피해 가구에 수도요금 감면 혜택을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

오은서 기자 oestar@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라이프일반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