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한국당 '땡깡'에 단단히 화났다…황교안 ‘국알못’ 대답 용서할 수 없어

기사입력 : 2019-06-25 13: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이인영 원내대표가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뉴시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5일 자유한국당의 국회 정상화 합의 파기에 대해 "시간이 지나면 마치 아무 일 없다는 듯 새로운 협상이 가능할 것이라는 착각은 꿈도 꾸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한국당은 공존의 길을 외면하고 끝내 오만과 독선, 패망의 길을 선택했다"며 "국회 정상화를 바라는 국민들의 염원을 정면으로 배반했다"고 강력 비판했다.
그는 이어 "어떤 전제조건도 없이 국회에 복귀하는 것만이 국민 분노로부터 한국당이 생존할 수 있는 마지막 유일한 길"이라며 "황교안 대표도 '국알못'(국회를 알지 못하는) 대답하는 것을 용서할 수 없다. '황교안 가이드라인'을 더 이상 해법으로 주장하지 말라"고 덧붙였다.

이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합의정신을 부정하는 어떤 정략과 술수에도 타협할 수 없다"며 "국회 정상화는 정치권 합의를 넘어 국민과의 약속이자 절대 명령이다. 법적 정상화의 길을 넘어 국회 정상화의 길로 가도록 탄탄히 진척시키겠다"고 강조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이태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