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이슈 24] 이란 원자력청 “우라늄농축 내일 시한만료…향후 속도 더 빨라질 것” 위협

기사입력 : 2019-06-26 19:5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이란 원자력청 베흐루즈 카말반디 대변인(사진)은 26일 동국의 우라늄농축에 대해서 유럽 각국에 제시한 대응기한이 27일로 다가오면서 기한을 넘기면 농축을 더욱 가속하겠다고 밝혔다고 국영 이란방송(IRIB)이 알렸다.
대변인은 “원자력청이 농축우라늄의 저장량을 상한선인 300Kg이내로 제한하는 기일은 내일까지다”라며 “이 기일이 지나면 농축속도는 더욱 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란 최고안전보장위원회의 시암 하니 사무국장은 25일 2015년 핵 합의의 준수를 더욱 낮추는 새로운 조치를 7월7일에 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김경수 편집위원(데스크) ggs077@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중동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