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장마전선 영향 전국 흐리고 비

기사입력 : 2019-06-26 20:2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부산지역에 올해 첫 장맛비가 내린 26일 오후 해운대구 벡스코 야외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걸어가고 있다.
기상청은 27일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후에는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3∼31도로 예상된다.

장맛비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과 강수 영향으로 환경부 기준 '보통' 단계가 유지될 전망이다.
비는 서쪽 지방을 시작으로 아침부터 오후까지 서서히 그치겠으나 강원도와 충북·경북에서는 밤까지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서는 새벽까지 시간당 20㎜ 이상의 강한 비가 예상돼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

기상청은 비가 오는 지역에서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워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부분 해상에서 곳곳에 짙은 안개가 끼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예보됐다.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 중부 먼바다에서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유의할 필요가 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이태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