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 의인상에 저수지 뛰어들어 생명 구한 이영학 경장

공유
0


LG 의인상에 저수지 뛰어들어 생명 구한 이영학 경장

center
LG복지재단은 27일 저수지에 뛰어들어 시민을 구한 이영학(29) 경장에게 'LG의인상'을 수여했다.

대전시 유성구 진잠파출소 소속인 이 경장은 지난달 25일 20대 남성이 스스로 목숨을 끊겠다며 집을 나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이 경장은 휴대전화 위치추적을 통해 남성이 방동저수지에 뛰어들어 허우적대는 모습을 발견하고 지체 없이 다리 난간을 넘어 10m 아래 저수지로 몸을 던졌다.

그리고 구명 튜브를 이용, 이 남성을 물 밖으로 끌어낸 뒤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LG의인상은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고 구본무 회장의 뜻을 반영해 2015년 제정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