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양식품-삼양원동문화재단, 창업주 故 전중윤 명예회장 5주기 맞아 라면 1만 박스 순차 기부

공유
0


삼양식품-삼양원동문화재단, 창업주 故 전중윤 명예회장 5주기 맞아 라면 1만 박스 순차 기부

center
삼양식품은 창업주인 故 전중윤 명예회장의 5주기와 탄생 100주년을 맞아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오는 9월까지 전국의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다량의 라면을 기부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9일 삼양식품 기업문화팀 김세미가 부장(사진 중앙 오른쪽) 등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삼양식품은 창업주인 故 전중윤 명예회장의 5주기와 탄생 100주년을 맞아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오는 9월까지 전국의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다량의 라면을 순차적으로 기부한다고 10일 밝혔다.

삼양식품과 삼양원동문화재단은 지난 9일 첫 기부처인 서울문화재단에 라면 100박스를 전달한 것을 시작으로 약 3개월 동안 전국의 지역아동센터, 복지관 등에 총 1만 박스(40만개)의 라면을 기부할 예정이다. 각 단체에 기부된 라면은 해당 지역 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전달된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창업 초기부터 사회공헌에 각별한 관심을 가졌던 창업주의 뜻을 기리기 위해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기부활동을 통해 창업주의 뜻을 이어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삼양원동문화재단 측은 ‘기업의 이윤은 사회에 환원되어야 한다’는 故 전중윤 명예회장과 배우자인 이계순 여사의 뜻에 따라 문화·예술 지원, 나눔과 기부문화 확산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