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 부총리, "일본 대응 추경 1200억보다 커질 것"

기사입력 : 2019-07-12 10:5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2일 일본의 수출규제 대응 추가경정예산안 증액 규모와 관련, "여러 부처와 협의 단계이므로 금액이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정부가 대책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여러 부처가 대책을 제기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민주당이 3000억 원 증액을 언급한 데 대해서는 "당정 협의를 한 것은 아니며, 당 내부에서 검토해서 정부에 요청한 형태로 안다"고 말했다.

이낙연 총리가 밝힌 1200억 원에 대해서는 "검토 최초의 아주 최소한만 집약한 초본"이라며 "당장 올해 하반기라도 착수할 필요가 있는 사안에 대해 부처로부터 1차 요청받은 것들을 지난주에 한번 빠르게 검토한 초기본이 1200억 원이었는데 부처에서 그보다 더 많은 액수를 기재부에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부처에서 이 사태를 보고 내년이 아니라 올해 하반기라도 긴급하게 사업에 착수하자는 요구 사업이 많아지고 있어서 관계 부처와 협의한다면 금액이 더 커질 것으로 생각한다"며 "적정 소요를 잘 검토해 국회와 협의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