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착 못하고 송중기 송혜교 급작스런 불시착... “김지미와 나훈아 결별 생각나네”

기사입력 : 2019-07-22 13:5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세기의 커플’로 불리우며 부러움을 한몸에 받았던 배우 송중기와 송혜교 부부의 이혼 조정이 성립됐다. 화촉을 밝힌지 1년8개월 만에 남남이 된 것이다.

2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 가사 12단독(부장 장진영)는 이날 오전 10시 두 사람의 이혼 조정 기일을 비공개로 열어 조정을 성립했다.
법원 관계자는 “조정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누리꾼들은 “결혼해 살아보니 부부문제는 둘만안다” “이혼할수 있고 두사람 모두 잘되길” “둘이 잘 안착하나 싶었는데 김지미 나훈아 생각나네”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