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백화점은 벌써 가을”…신세계백화점, 7월 한여름에 가을 의류 인기

기사입력 : 2019-07-23 17:3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여성복 브랜드 ‘일라일’에서 지난 10일부터 판매를 시작한 2019 가을/겨울 신상품이 출시 열흘 만에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약 50% 신장했다. 모델들이 일라일의 신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최근 몇일 동안 후덥지근한 불볕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그러나 작년보다는 시원한 여름 기온이 이어지고 있다. 이로 인해 반팔 니트, 니트 원피스·스커트 등 가을/겨울 신상품이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여성복 브랜드 ‘일라일’에서 지난 10일부터 판매를 시작한 2019 가을/겨울 신상품이 출시 열흘 만에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약 50% 신장했다.

이 백화점 관계자는 “40도를 육박하는 폭염이 지속된 지난해 7월과는 달리 올해는 30도 초반의 기온을 보이며 반팔 니트, 통기성이 좋은 니트 원피스 등 가을 환절기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신세계백화점 본점·강남점·영등포점 등의 일라일 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2019 가을/겨울 대표 상품으로는 니트 드레스(29만8000원), 니트 스커트(26만8000원), 반팔 니트(22만8000원) 등이 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

정영일 기자_데스크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