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 루시드 모터스, 애리조나주 공장 완공 임박

전기차 '루시드 에어' 내년말까지 생산

기사입력 : 2019-08-15 13: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전기자동차 업계 선두주자인 테슬라에 도전장을 내밀며 등장한 루시드 모터스의 첫 전기차 생산공장이 완공 단계인 것으로 전해졌다.

13일(현지 시간) 브라질 매체 네오피드에 따르면 루시드 모터스측은 애리조나주 카사그란데시에서 건설 중인 첫 공장이 거의 완공단계라며 2020년 말까지 전기차 루시드 에어 모델이 생산되도록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루시드 모터스는 2007년 배터리와 모터생산을 주로 하는 신생기업 '아티에바(Atieva)'로 출발해 2016년 전기차 생산을 선언하면서 사명을 바꿔 탄생한 기업이다. 본사는미국에 있지만 중국 자본이 크게 참여하고 있다.

루시드 모터스는 지난 2016년 11월 애리조나에 8000억 원 가량을 투자해 공장 건설을 시작했고 회사의 첫 전기차 모델로 최대 출력 1000마력에 1회 충전 주행거리 400마일에 달하는 루시드 에어를 2020년부터 판매한다는 구상을 밝힌 바 있다.

이 회사는 지난해 9월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로부터10억 달러의 투자유치를 성사시키기도 했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

김환용 편집위원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